후오비 코리아, 암호화폐 시장 정보 서비스 코인마켓캡 등재

시장 정보 원하는 이용자 요구 적극 수용

출처: 후오비 코리아

입력시간 : 2019-04-16 11:01:17 , 최종수정 : 2019-04-16 11:01:17, bloodnews 기자
후오비 코리아는 암호화폐 시장 정보 서비스 코인마켓캡에 등재됐다고 밝혔다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4월 08일 --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가 암호화폐 시황 정보 기업 ‘코인마켓캡(CoinMarketCap)’에 등재됐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코인마켓캡 등재는 거래소의 암호화폐별 거래 추이 및 통계 등 시장 정보를 원하는 이용자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한 결과다. 

코인마켓캡은 전 세계 암호화폐 거래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2019년 4월 현재 코인마켓캡에 등재된 암호화폐는 총 2154개이며, 전 세계 253개 거래소의 거래량 및 평균 통계 정보를 제공한다. 최근에는 암호화폐 등급, 지수 등을 개발함으로써 투자자에게 올바른 투자를 위한 정보를 전하고 있다. 

후오비 코리아측은 코인마켓캡이 제공하는 객관적인 데이터를 바탕으로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산업 전반의 흐름을 비교, 분석해 이용자에게 더 나은 서비스가 제공될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4월 8일 오전 9시 기준 후오비 코리아의 1일 거래 규모는 4563만8356달러(약 518억8624만원)으로 집계됐다. 

오세경 후오비 코리아 마케팅커뮤니케이션실 실장은 “세계 최대 암호화폐 정보 공유 플랫폼인 ‘코인마켓캡’을 통해 후오비 코리아의 주요 거래 암호화폐 지표 정보를 제공하게 됐다”며 “투자자들의 신뢰를 얻기 위한 노력으로 시작한 만큼 사용자가 믿고 거래할 수 있는 암호화폐 거래소가 되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후오비 코리아는 이용자의 피드백을 거래소 서비스에 적극적으로 반영하고 있다. 원화마켓이 없어 거래가 불편하다는 고객의 의견을 수용해 1월 원화(KRW) 마켓을 오픈했다. 최근에는 UX/UI를 개선하고 투자 리스크 관리 서비스인 ‘스탑리밋’을 적용한 웹과 애플리케이션을 배포한 바 있다. 

후오비 코리아 개요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후오비 그룹의 한국 법인으로 2018년 3월 30일 정식으로 오픈했다. 후오비 코리아는 후오비 그룹의 전문성과 보안성을 바탕으로 국내 현지화를 위해 설립된 거래소로 신뢰도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디지털 자산 거래 외에도 블록체인 연구소, 포털 사업, 금융 서비스 등 다양한 수익 모델을 발굴할 수 있도록 사업 영역 확장을 계획 중이며,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을 위한 허브의 역할을 다하고자 다양한 기업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한편 디지털 자산의 금융 허브 후오비 그룹은 전 세계 3대 암호화폐 거래소 후오비 글로벌을 운영 중이며, 한국을 포함해 싱가포르, 미국, 일본, 홍콩, 중국, 호주, 영국, 브라질, 캐나다, 러시아 등 다양한 국가에서 법인을 설립해 암호화폐 거래소를 운영 중이다. 비트코인(BTC)을 비롯해 이더리움(ETH), 비트코인캐시(BCH), 리플(XRP), 라이트코인(LTC), 이오스(EOS), 대시(DASH), 후오비 토큰(HT), 트론(TRX), 뮤지카(MZK), 엠블(MVL) 등 150여 가지의 다양한 알트코인 거래가 가능하며, 특히 2013년 거래소 오픈 후 지금까지 무사고 보안 대응체계와 투자자 보상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웹사이트: http://www.huobi.co.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Copyrights ⓒ 블러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bloodnews기자 뉴스보기